제주소방, 119특수구급차 일선부서 현장배치
상태바
제주소방, 119특수구급차 일선부서 현장배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내 119센터 등 일선부서에 최신형 119특수구급차가 현장 배치된다.

제주소방안전본부는 내용연수가 5년이 경과했거나 주행거리가 12만km 이상인 기존 노후차량 7대와 신규차량 1대 등 119특수구급차 8대를 추가 배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119특수구급차는 △사이렌 스피커 오작동 개선 △일부 의료장비 매립형 설치 △거동이 불편한 환자를 위한 고강도 자동 발판장치 개선 △차량 내 안전등 추가설치 등 기존 구급차의 문제점을 보완해 제작됐다.

또 구급대원들의 차량 내 원활한 구급활동을 위해 자동흉부압박기, 자동심장충격기, 자동식 산소소생기 등 36종(1125개)의 응급의료 장비도 탑재돼 있다.

특히, 사고현장에서 환자 이송 중 119구급대원들에 대한 폭행 예방 및 폭행 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 폭행방지신고시스템도 구급차에 도입됐다.

정병도 제주소방안전본부장은 "이번 도입되는 119특수구급차로 현장의 구급대원 원활한 구급활동을 위해 응급의료장비 보강과 안전한 근무환경이 마련됐다"며 "이로써 도민에게 보다 신속하고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응급환자 소생률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도입된 119특수구급차량 8대와 구급장비 36종은 응급의료기금과 소방안전교부세 등으로 마련됐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