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제주지역본부, 대정 마늘 수확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상태바
LH 제주지역본부, 대정 마늘 수확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 제주지역본부(본부장 정경윤, www.lh.or.kr)는 22일 서귀포 대정읍 지역의 마늘 수확 농가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햇마늘 수확이 이뤄지고 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근로자 고용이 어려워 일손 부족 문제를 겪고 있는 대정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진행됐다.  

LH는 단순히 일손 돕기에만 그치지 않고, 어려운 농가의 현황을 지역 내 전파하고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추후 마늘을 구매하여 임대주택단지 입주민과 나누는 행사를 추가로 개최할 계획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 제주지역본부 현순식 부장은 “가격 하락과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지원에 적극 앞장 설 것"이라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