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립미술관,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사전예약제 운영
상태바
제주도립미술관,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사전예약제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립미술관(관장 최정주)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제주형 생활 속 거리두기'로 완화됨에 따라, 오는 6월4일부터 제주도립미술관과 제주현대미술관은 사전예약제와 함께 관람 수칙 등을 마련해 미술관을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관람 수칙에는 마스크 반드시 착용하기, 발열․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한 경우 방문하지 않기, 관람시 안전거리 2미터 이상 유지하기 등이 포함돼 있다.

특히, 제주도립미술관에서는 제주현대미술관과 함께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사전예약제를 새롭게 도입한다.

사전예약제는 제주특별자치도 통합예약포털(http://www.jeju.go.kr/booking), 제주도립미술관 홈페이지(http://jmoa.jeju.go.kr) 및 제주현대미술관 홈페이지(http://jejumuseum.go.kr)를 이용하면 된다.

사전예약은 인터넷 접수만 가능하며, 예약방법은 성명, 입장일시, 핸드폰 번호 등 간단한 사항만 입력하면 된다. 

첫 입장 가능시간은 9시 30분부터 9시 50분까지이고, 마지막 시간은 오후 4시 30분터 4시 50분까지로 1일 총 8회 운영되며, 매회 50명까지만 입장이 가능하다. 

한편, 운영 기간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시해설이 중단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일이다. 사전예약 관련 문의는 제주도립미술관 안내데스크(710-4300)와 제주현대미술관 안내데스크(710-7801)로 하면 된다.

한편, 제주도립미술관에서는 '혼듸, 봄'과 '화가의 시선: 유유자적' 전시가 각각 이루어지고 있고, 제주현대미술관에서는 '각별한, 작별한, 특별한'전과 함께 '산, 산, 산' 전시가 진행 중이다.

전시 관련 문의는 제주도립미술관 학예연구과(710-4274), 제주현대미술관(710-7803)으로 하면 된다.

최정주 도립미술관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제주형 생활 속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사전예약제를 도입함에 따라 관람객들의 불편이 따르겠지만, 사회 구성원 모두를 위한 것인 만큼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는 사전예약제를 유지할 계획이므로 관람객들의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 고 당부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