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70대 고사리 채취객 실종 신고 10시간만에 발견
상태바
제주, 70대 고사리 채취객 실종 신고 10시간만에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고사리를 채취하러 간다며 집을 나선 70대 여성이 실종 신고 10시간 여 만에 발견됐다.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11시 36분께 제주시 구좌읍 송당리 산 인근에서 고사리 채취하던 A씨(76.여)가 연락이 안된다는 가족들의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소방 등과 합동수색을 진행, 1일 오전 10시 18분께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 사려니목장 인근에서 A씨를 발견하고 제주시내 병원으로 이송했다.

발견 당시 A씨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지난달 31일 오후 6시 40분께 가족들과의 마지막 통화 이후 연락이 끊긴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