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여행 확진자 모녀, 처벌해 달라"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
상태바
"제주여행 확진자 모녀, 처벌해 달라"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가격리 어기고 증상 발현에도 제주도 4박5일 여행" 비판 쏟아져
서울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미국 소재 대학 유학생인 20대 여성 A씨과 어머니 B씨가 최근 유사증상이 있는 상태에서 제주도 여행을 그대로 진행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급기야 이들에 대한 처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시작됐다.
 
26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자가격리를 어기고 제주도 4박5일 여행.미국유학생 강남구 21번 확진자 처벌해주세요'라는 청원에 3만480명이 동의했다.
 
강남구에 거주하는 40대 주부라고 밝힌 청원자는 "정부의 지침에 맞게 한달동안 주말 내내 자택에만 머물다가 지난 주말에는 처음으로 마스크를 쓰고 아이들과 함께 집근처 산책과 놀이터에 나갔다"며 "아낌없이 희생하시고 계시는 훌륭한 의료진과 공무원분들, 사재기 한번 없는 대한민국 국민들의 높은 시민 의식에 나름 자부심을 가지며 하루하루 사회 구성원으로서 정부와 회사의 지침을 충실히 따르며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생활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오늘 같은 강남구의 21번 미국 유학생 확진자 동선과 4박 5일 제주도 여행 내용을 접하고 그동안 버텨온 긴장과 희망의 끈이 끊어지고 주체할수 없는 분노를 느낀다"면서, "코로나19 사태가 정상화될 경우 제주도를 방문할 마음을 갖고 있으나, A씨 모녀와 같은 사례가 계속 발생할 경우 자신만이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 모두 제주를 방문할 수 없게 된다"고 지적했다.
 
청원자는 "이번 처벌로 이후 외국 유입자들이 제대로된 자가격리를 실행할수 있도록 본보기를 만들어 달라"면서 "지금 같은 전시 상황에서는 더 과해도 과함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함께 동행한 개념없는 가족들 반성하라"면서 "엄중한 처벌로 바로 잡아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6일 이들 모녀에 대해 손해배상소송을 청구할 방침이라고 공식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k 2020-03-28 00:48:08 | 58.***.***.188
정부에서 애시당초 해외입국자에게 무조건 2주 자가격리지침을 강제로 실행했다면 이런일이 발생했을까 싶습니다. 국민탓과 여론몰이로 이슈화 시키는거 안타깝습니다.

J 2020-03-28 00:11:38 | 39.***.***.151
미국에서 코로나 확진사례가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는 마당에 한국에 들어와서 자가격리를 해야겠다고 생각하는 게 당연한게 아닌가요? 아무 잘 못 없는 이웃에 큰 피해를 끼친 만큼 마땅한 처벌이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GREAT 2020-03-27 18:53:21 | 220.***.***.116
하...정말 드럽게 말안듣는 인간들...
손해배상 확실히 받아내야한다.

은사시 2020-03-27 00:36:01 | 220.***.***.111
누구는 놀러갈줄 몰라서 집순이 집돌이로 지내는줄아나? 19살 딸이 철딱서니가 없으면 애미라도 개념을 챙겨야하거늘 모녀가 세트로 정신이 나간 모양임. 싸돌아다닌 동선을 보면 바이러스 퍼트릴려고 작정한거 같던데 중범죄자 수준으로 처벌해야한다고 생각함. 피해입은 제주도 주민들 생각하면 벌금 일억으로 택도없지

제주의 힘 제대로 보여주자 2020-03-26 21:21:04 | 119.***.***.32
제주도민들이 빡쳤다는 걸 제대로 보여주자. 설령 고의가 입증 안된다고 해도 이번 기회에 망나기 같이 돌아다니는 이들에게 엄중 경고하는 계기는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