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 대구에 코로나19 피해복구 성금 기탁
상태바
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 대구에 코로나19 피해복구 성금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이 각 점포를 방문해 모금활동을 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이 각 점포를 방문해 모금활동을 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이사장 고정호)은 지난 26일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대구시민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지하상가 각 점포를 방문해 모은 성금 총 162만3550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28일 밝혔다. 

모금에는 전체 조합원 250여명 중 80% 이상이 십시일반 참여했다.

제주중앙지하상점가조합은 대구시민들을 위해 자그마한 성의라도 보태 이 국가적 위기를 타개하는데 동참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고정호 이사장은 "현재 가장 위험한 낭떠러지에서 버티고 있는 대구지역의 시민들을 위해 우리들의 소중한 마음을 담아 작은 성금이라도 전달되고 그 사랑의 끈이 계속 연결됐으면 한다"며 "제주도민을 포함한 모든 국민들이 하루 빨리 코로나19와의 전쟁이 종식되길 두 손 모아 바랜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