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제주올레안내소·올레길지킴이 민간위탁 시행
상태바
제주시, 제주올레안내소·올레길지킴이 민간위탁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올해 제주올레안내소 및 올레길지킴이 운영 사업을 사단법인 제주올레에 위탁해 시행된다고 18일 밝혔다.
 
제주시가 관리하는 올레길은 총 13개 코스(12~21코스), 211km구간으로, 그동안 기간제 근로자를 배치해 상황보고 중심으로 직접 올레길지킴이를 운영해 왔다.

그러나 올레길에 대한 전문성이 부족하고 코스에 대한 정비나 보수 등에 대해 제때 대처하지 못함으로써 탐방객들의 불편을 신속하게 처리하는데 한계가 나타나 보완책이 제기돼 왔다.

이에 따라 제주시는 올해 사업비 5억여원을 확보해 공모를 통해 신청한 제주올레를 민간위탁사업자로 지정하고 운영하도록 했다.

한편, 사단법인 제주올레는 올레길 환경정비 및 모니터링을 위해 2020년도 제주시 올레길지킴이를 모집하고 있다. 채용기간은 3월부터 12월까지로, 총 2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