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실 예비후보 '청년 창업 재도전 기회부여 '창업촉진법 제정'"
상태바
고경실 예비후보 '청년 창업 재도전 기회부여 '창업촉진법 제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경실
▲ 고경실

오는 4월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자유한국당 고경실 예비후보는 16일 총선 공약으로 좋은 창업을 활성화하고 실패해도 재도전 할 수 있는 사회안정망을 구축하기 위한 '창업촉진법'을 제시했다.

고 예비후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우리 청년들이 살고 있지만, 우리의 법과 제도는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물론, 청년들의 삶 역시 제대로 대변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것은 결국 정치고 국회로, 국회가 좀 더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움직일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청년창업이 청년 일자리 창출로 이어져 고용 안정과 실업률 해소에 기여하는 등 청년문제 해결에 실질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창업 생태계가 조성되고, 실패해도 재도전할 수 있는 사회안전망이 확충돼야 한다"면서 "영국의 '액셀러레이터' 와 아일랜드의 '인큐베이터' 같은 제도를 도입하는 청년 창업 환경 변화가 있어야 한다"라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