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30만원 받는 장애인연금 차상위계층까지 확대"
상태바
"월 30만원 받는 장애인연금 차상위계층까지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월 최대 30만 원의 장애인연금 기초급여액을 받는 장애인연금 대상이 올해부터 종전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에서 주거·교육급여 수급자와 차상위계층까지로, 2021년에는 모든 장애인연금 수급자로 확대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제주에서는 올해 1월부터 4347명이 혜택을 받게 됐고, 그 외 수급자(843명)들의 기초급여액도 물가상승률이 반영돼 월 최대 25만4760원을 수령하게된다.

아울러 물가상승률을 반영해 기초급여액을 인상하는 시기도 4월에서 1월로 조정됐다.

제주도 관계자는 "올해 1월부터 장애인연금이 월 최대 30만원까지 받게되고 차상위계층까지 대상이 확대돼 중증장애인의 소득보장 및 생활안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