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특수학교 무상교복 확대, 수학여행비 지원"
상태바
"중·고·특수학교 무상교복 확대, 수학여행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교육청, 교육복지 지원사업 추진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교육복지특별도 제주'를 올해 제주교육 10대 희망정책중 하나로 선정해 중.고.특수학교에 전면 무상교복을 실시하는 등 교육복지 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무상교복은 학교 내부규정에 '교복'으로 규정돼 있는 복장에 대해 '현물'로 1회 지원된다. 교복은 동복 (상․하의, 자켓, 조끼), 하복(상․하의)으로 정하고 있으며, 현물로 지원되기 때문에 학교주관구매를 통해 지원이 가능하다. 1인당 지원금액은 동복비 21만7490원 이내, 하복비 8만7890원 이내다.

지원 대상은 중․고․특수학교 신입생과 타 시‧도 및 국외에서 1학년으로 전입하는 학생이다. 다른 법령 등에 의해 기 지원받은 경우와 이전 학교에서 지원을 받고 전입하는 경우에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대상 학생들은 학교에서 계약한 교복업체를 사전 방문해 교복 사이즈를 측정하고 입학 전에 교복을 수령하게 되며, 자세한 일정은 학교에서 별도 안내하고 있다.

현재 초‧중학생 및 고등학교 저소득층과 다자녀가정, 특수 학생에게 지원하고 있는 수학여행비는 2020년 특성화고(6교) 및 일반고 특성화과(3교) 학생에게까지 확대 지원된다. 1인당 수학여행비는 초 6만5000원, 중 35만원, 고 40만원 이내 실비가 지원된다.

또 초‧중‧고등학교 졸업앨범비는 저소득층 자녀에게만 지원됐던 것을 다자녀 가정까지 확대해 실비 지원되며, 고등학교 저녁급식비는 기초생활수급자(중위소득 50%이하) 가정 자녀에게 지원했던 것을 중위소득 60%이하 가정 자녀까지 확대해 1인당 연 60만원 내외 실비로 지원된다.

특히, 제주교육청은 통합 지원체제인 학교 혼디거념팀 운영을 내실화를 위해 교육청 지원 체계 안정화 및 교직원 역량 강화에도 힘쓸 계획이다.

제주교육청 관계자는 "교육복지 지원사업 확대를 통해 누구나 누리는 학습복지 여건을 만들고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