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수 예비후보 "신세계 면세점 제주진출 반대"
상태바
박희수 예비후보 "신세계 면세점 제주진출 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희수 예비후보. ⓒ헤드라인제주
박희수 예비후보. ⓒ헤드라인제주

오는 4월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박희수 예비후보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신세계그룹이 제주지역에 면세점(보세판매장) 사업 진출에 대한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

박 예비후보는 "이미 제주지역 주요 상권에 자리 잡아 영업중인 롯데와 신라면세점으로 인해 지역 상권이 굉장히 위축돼 있다"며 "여기에 신세계마저 뛰어 들어 '빅 3' 구도가 형성되면 지역 상권은 초토화될 게 뻔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기업 면세점 수익 대부분이 역외로 유출되면서 면세점 매출이 제주 경제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인식은 여전하다"며 "무엇보다 영세업체인 경우 매출타격으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또 "대기업 면세점들이 매장 내에 제주지역 특산품 등의 상품판매장을 내주고는 있지만 얼마나 도움이 되겠느냐"며 "이들은 낙수효과를 말하지만, 그 효과가 얼마나 있겠느냐"고 의문을 제기했다.

그는 "제주관광시장이 급성장하며 열린 과실을 독차지하다시피하며 도민사회에서는 '면세점만 행복했던 10년'이라고들 한다"며 "제주도내 보세판매장(외국인면세점) 매출액에 관광진흥기금을 부과하는 특례가 도입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