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 민선 제주도체육회장에 부평국 후보 당선
상태바
초대 민선 제주도체육회장에 부평국 후보 당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 제주시체육회장에는 김종호씨 당선
부평국 당선자가 소감을 밝히고 있다.ⓒ헤드라인제주
부평국 당선자가 소감을 밝히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사상 처음으로 치러진 민선 체주특별자치도체육회장 선거에서 부평국 후보가 당선됐다.

제주도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는 15일 실시된 체육회장 선거 결과 부 후보가 당선됐다고 밝혔다. 부 후보는 이날 투표한 선거인단 198명 중 106명의 표를 받아 당선됐다.

부 당선인은 "이번 선거를 계기로 제주체육이 하나가 되는 계기를 만들겠다"면서 "제주도 체육을 사랑하는 체육인 가족 여러분께 항상 겸손한 마음으로 일을 해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함께 치러진 제주시생활체육회장 선거에서는 김종호씨가 당선됐다. 김 당선인은 총 선거인 226명 중 126표를 얻었다.

서귀포체육회장은 단독 출마한 김태문 전 상임부회장이 당선됐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