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제주도당 "제주도와 정부, 감귤 특단대책 마련하라"
상태바
민중당 제주도당 "제주도와 정부, 감귤 특단대책 마련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중당 제주도당은 13일 제주감귤 가격 폭락에 따른 농가 어려움과 관련해 성명을 내고 "제주도와 정부는 감귤문제에 대한 특단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제주도당은 "감귤가격 폭락은 주기적으로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고, 감귤가격이 폭락할 때마다 농민들의 시름은 깊어져만 간다"면서 "전반적인 가격 폭락과 주기적인 대폭락은 감귤 생산량 증가 때문이 아니라 출하직전 태풍으로 전반적인 품위가 떨어지고 당도가 떨어진 상태에서 소비자들이 다른 겨울과일을 구매하거나 수입과일을 많이 선호하게 되는 것이 문제"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러한 상황에서 농협의 수매물량은 제한되어 있다보니 감귤농가들은 아예 출하를 하지 못하거나 애써 수확한 감귤을 폐기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처해있다"면서 "제주도와 정부는 감귤농가 경영안전 대책 마련 및 감귤 가격 안정 관리 제도를 즉각 실시하라"고 요구했다.

또 "정부는 감귤 공공수급제도 실싷고, 수입농산물에 대한 철저한 검역을 실시하라"고 촉구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