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고,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 '우승'
상태바
서귀포고,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 '우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2개팀 선수단 350명 등 500여명 출전
서귀포고등학교는 지난 2일부터 9일까지 서귀포시 효돈구장에서 열린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헤드라인제주
서귀포고등학교는 지난 2일부터 9일까지 서귀포시 효돈구장에서 열린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헤드라인제주

서귀포고등학교(교장 정성중)는 지난 2일부터 9일까지 서귀포시 효돈구장에서 제주특별자치도축구협회가 주관하고 서귀포시 축구협회가 주최한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축구대회는 유소년 축구 저변확대 및 아시아 국제축구 교류 증대를 목표로 한국은 서귀포고를 비롯해 6개팀, 중국은 4개팀, 일본은 2개팀 등 국내 및 국외에서 총 12개팀 선수단 350명, 대회관계자 150여명 등 500여명이 출전했다.
 
정성중 서귀포고 교장은 "서귀포고 제2회 한중일 U-18국제축구대회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함으로써 지난 4월 제50회 백호기청소년축구대회에서 5연패 우승과 함께 축구명문고교로 자리잡고 있다"며 "특히 3학년 홍석현군은 성균관대 최종 합격과 더불어 U-18 청소년국가대표 후보로 발탁되는 등 학교가 날로 발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