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오라 공설 책마을' 개소..."우리동네 도서관 생겼어요"
상태바
제주 '오라 공설 책마을' 개소..."우리동네 도서관 생겼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오라동 공설마을복지회관에 '오라 공설 책마을'이 조성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제주시 우당도서관(관장 김철용)은 8일 오후 2시 강태정 공설마을회 회장을 비롯해 이영진 제주시 부시장, 김수영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 제주도의회 이승아 의원,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오라 공설 책마을'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 '오라 공설 책마을'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에서 추진하는 '2019 책마을 조성·지원’전국 공모사업'에 선정돼 조성됐다.

마을복지회관 2, 3층을 리모델링해 도서 5000여권이 비치됐고, 독서톤론방 및 회의실, 무선인터넷 공간, 어린이 북코너 등이 꾸며졌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도서 대출도 가능하다.

구성되어 운영이 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 ~ 18시까지 운영이 되며 도서 대출도 가능하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