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기지 활용 제2공항, 끝까지 결사 저지할 것"
상태바
"공군기지 활용 제2공항, 끝까지 결사 저지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사회 제3차 제주민중대회..."제2공항 건설 반대"
"도민 자기결정권 부정 원희룡 지사 퇴진투쟁"
▲ 8일 열린 제2공항 결사 저지 및 원희룡 퇴진 3차 민중대회. ⓒ헤드라인제주
국토교통부와 제주특별자치도가 시민사회 및 제주도의회의 '도민 공론화' 요구를 정면 거부하고 제주 제2공항 계획을 강행하면서 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8일 시민사회단체가 제2공항 저지 및 원희룡 지사 퇴진 투쟁을 전개할 것을 결의했다.

제주도내 시민사회단체 등으로 구성된 제주민중연대는 8일 오후 7시 제주시청 앞에서 '또 하나의 군사기지 제2공항 결사 저지 및 원희룡 퇴진 3차 민중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집회에서 참가자들은 국방부에서 남부탐색구조부대를 명목으로 성산 제2공항 부지를 공군기지로 활용할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이번 제2공항 건설을 군사기지화 시도로 규정하고 이를 결사 저지할 것임을 천명했다.

또 시민사회 1만인 청원으로 통과된 제주도의회의 '도민공론화' 수용 요구를 거부한 제주도정을 강력 규탄했다.

▲ 8일 열린 제2공항 결사 저지 및 원희룡 퇴진 3차 민중대회에서 김덕종 본부장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김덕종 민주노총 제주본부장은 대회사에서 "여러 정황상 제2공항이 공군기지로 쓰일 것이 분명해 보인다"면서 "(제2공항 반대는)제주에 군사기지를 반대하고 평화를 지키기 위한 투쟁이며 우리의 생존권을 지키기 위한 투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제주도의회를 통해 1만명이 넘는 제주도민들이 제2공항을 도민들이 결정할 수 있게 해달라며 공론조사를 청원했다"면서 "그러나 "원 지사는 지난 2일 이를 거부했다. 도민들의 목소리는 무시하고, 누르며 가겠다는 선전포고와 다르지 않다고 본다"고 성토했다.

그는 "도민들의 뜻 제주 민중들의 뜻 해당지역 성산지역 주민들의 뜻도 아랑곳 하지 않고 오직 보수 정치권의 힘만 돼어서 제주민중들의 목소리는 뭉개버리면서 제2공항 추진하겠다고 한다"면서 "제주민중들의 뜻을 분명하게 보여줘야 한다. 도정권력이 폭압, 무시가 아니라 온전하게 도민의 뜻을 받들도록 도민들을 위한 도정이 될수 있도록 우리 민중들이 나서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현진희 전국여성농민회 제주도연합회장은 "우리 여성농민회 회원이 검찰개혁을 얘기하지 않고는 민중대회라고 말할 수 없다고 한다"며 국민적 요구로 떠오르고 있는 검찰개혁을 언급한 뒤, "우리가 뭉쳐 토론하고 검찰개혁에 큰 힘을 보탤 수 있는지 고민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 8일 열린 제2공항 결사 저지 및 원희룡 퇴진 3차 민중대회에서 현진희 회장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이어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 박찬식 상황실장, 강정마을 해군기지반대주민회 고권일 위원장 등의 제2공항 강행 성토발언이 있었다.

참가자들은 결의문을 통해 "국토부와 원희룡 도지사의 야합으로 강행되고 있는 제2공항이 공군기지로 활용될 것이 확실시 되고 있다"면서 "제2공항이 기존 국내선의 50%만 전담한다는 계획은 국토부와 원희룡 도지사가 주장하는 관광객 수요 충당이 원래 제2공항의 목적이 아님을 말해준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토부나 원희룡 도정은 공군기지를 애써 부인하고 있으나, 국가정책이란 이유로 언제든 저들은 입장을 뒤집을 것"이라며 "우리는 이미 강정 해군기지 건설 과정에서 국가의 잔인한 폭력을 목격했으며, 국가권력을 앞세워 공동체를 파괴하는 것도 부족해 제주 전역을 군사기지화 하려는 제2공항 건설을 우리는 결단코 반대한다"고 밝혔다.

또 "우리는 도민의 자기결정권마저 부정하고, 제주의 미래를 팽개치고 자신의 정치적 입장을 위해 제2공항 강행의 공범자 노릇을 자처하고 있는 원희룡 지사의 퇴진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참가자들은 "앞으로 모든 제주도민들과 함께 제주를 군사기지의 섬으로 전락시킬 제2공항을 기필코 저지할 것"이라며 "아울러 제주의 미래를 나락으로 밀어넣고 있는 원 지사의 퇴진을 위해 투쟁할 것"이라고 거듭 천명했다. <헤드라인제주>

▲ 8일 열린 제2공항 결사 저지 및 원희룡 퇴진 3차 민중대회.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나몬 2019-10-09 10:36:03
이제 그만좀하지~
속보여요~ 국책사업 방해말고 보상금 협상이나 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