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테마파크 반대' 선흘2리 주민들, 신임 이장 선출 강행
상태바
'동물테마파크 반대' 선흘2리 주민들, 신임 이장 선출 강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총회 신임 이장으로 박흥삼씨 선출
IMG_0995.jpg
▲ 7일 열린 선흘2리 신임 이장 선출 마을총회. ⓒ헤드라인제주
제주동물테마파크 사업으로 갈등을 겪고 있는 세계적인 생태도시이자 세계자연유산 마을인 제주시 조천읍 선흘2리 주민들이 7일 새로운 이장 선출을 강행했다.

선흘2리 주민들은 7일 오후 7시30분 마을회관 앞에서 총회를 열고 110명이 참석한 가운데 107명 찬성으로 박 흥삼 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장을 신임 이장으로 선출했다.

이날 총회는 지난 8월27일 열린 마을총회에서 정 모 이장 해임을 결정한데 따른 후속으로 이뤄졌다.

투표에 참가한 주민들은 정 전 이장의 공식 사퇴와, 조천읍장이 정 전 이장을 정식으로 해임할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투표가 끝나고 새로운 이장에 선출된 박 이장은 "동물테마파크 반대를 마을 입장으로 정하고, 반대운동을 펼쳐나갈 것"이라며 "마을향약개정위원회를 만들어 불합리한 향약을 개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IMG_0983.jpg
▲ 7일 선출된 박흥삼 선흘2리 이장. ⓒ헤드라인제주

이날 총회에서 주민들이 이장을 새롭게 선출했으나, 최근 임.면권자인 조천읍장이 139명 이상이 참석한 마을총회에서 해임을 결정한 정 모 전 이장을 해임하지 않겠다고 밝히면서, 갈등은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동물테마파크 반대 주민들은 정 전 이장의 해임을 결정한 마을총회의 효력을 확인하는 소송을 제기하는 방법 등을 고려하고 있다.

한편 이날 총회를 앞두고 정 모 전 이장이 마을회관을 봉쇄하면서 갈등이 벌어졌고, 결국 총회는 마을회관 바로 앞 마당에서 개최됐다.

또 일부 동물테마파크 찬성 주민들은 정 전 이장의 해임을 결정한 총회와, 이날 총회가 무효라고 주장하며 소송을 예고해 갈등이 우려되고 있다.<헤드라인제주>

IMG_0992.jpg
▲ 7일 열린 선흘2리 신임 이장 선출 마을총회. ⓒ헤드라인제주
IMG_0994.jpg
▲ 7일 열린 선흘2리 신임 이장 선출 마을총회. ⓒ헤드라인제주
IMG_0972.jpg
▲ 선흘2리 마을회관에 붙어있는 공지문. 정 전 이장이 이날 총회를 불법으로 규정하며 마을회관을 봉쇄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강수월래 2019-10-08 12:59:42 | 106.***.***.66
투표가 무효인 이유 - 1
선흘2리의 향약은 다들 알고계시지요? 저도 확인하여보았읍니다 마을을 대상으로 고소를 진행한 자는 이장후보에 나올 수 있는 자격이 없더군요
이번에 나온 박모씨는 후보 자격이 업음으로 금번 투표는 원천 무효임을 알립니다 꼭 기사로 내어주세요 불법투표 물러가라!!

선흘주민 2019-10-08 08:06:37 | 220.***.***.115
니들 3명이 아무리 날뛰어 봐라
주민들을 이길 수 있나 ㅎㅎ
조천읍장 김덕홍은 보고 있나?
원희룡은 보고 있나??

방송3사 와서 취재를 해도 주민들 앞에 얼굴 한번 비치지 못할 불쌍한 인간들

거짓말집단들아 2019-10-07 21:51:54 | 39.***.***.172
내 너희들 하도 마을 분란스럽게 하길래 직접 끝까지 세어봤다. 45명 정도이던데 무쉰 110명? 이젠 박정희시절 개막장 독재정권까지 흉내냐? 떳떳하면 공개해라. 암~ 절대 못할 핑게 대것지. 부재자 해외동포 사전투표제 했냐? 목격자는 여럿이다.

선흘2리 2019-10-07 21:32:28 | 185.***.***.25
해임된 점 이장이라는 자가 자기 사유재산도 아닌 마을회관 문을 걸어잠그고 마을 주민들을 고소하겠다고 겁박하는데도 읍장이라는 자는 왜 해임을 안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