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지방선거 '후유증'...해당행위 윤리심판 내홍
상태바
민주당 지방선거 '후유증'...해당행위 윤리심판 내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제주도당, '다른 후보지원' 9명 징계추진
당사자 '발끈'..."이미 탈당계 제출...책임전가 의구심"

[종합] 6.13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선거에서 참패한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선거당시 당소속 후보자를 돕지 않은 이들에 대해 '해당 행위' 책임을 물어 윤리심판을 공개적으로 진행하면서 당사자들이 반발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지방선거 과정에서 징계 청원이 올라온 해당행위자에 대한 윤리심판 절차를 밟기 위해 이날 징계심의기구인 윤리심판원을 소집하고 구체적 징계여부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윤리심판에 회부된 대상은 이모 전 제주시의원회 의원을 비롯한 9명이라고 밝혔다.

제주도당은 보도자료에서 9명의 대상자 중 이 전 의원의 이름은 실명으로 적시했다.

이들은 지난 민주당내 제주도지사 후보경선 때 김우남 전 최고위원을 지원했으나 각종 의혹 제기 및 당원명부 유출 논란 속에 김 전 최고위원이 경선에서 석패하자 이에 반발하며 당 소속이 아닌 다른 후보를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도당은 이에 대해 "민주주의와 정당정치의 근간을 흔드는 생각할 수도 없는 일이 발생했다"면서 "이러한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히 일벌백계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이 내용이 알려지자 실명으로 이름이 거론된 이 전 의원은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이 전 의원은 <헤드라인제주>와의 전화통화에서 "이번 선거가 끝난 후 탈당계를 제출했는데, 탈당한 사람의 이름을 다시 공개적으로 올리며 윤리심판을 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그 누구보다 민주당을 사랑하고 그동안 2010년, 2014년 매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헌신해 왔다고 자부한다"면서 "그러나 지난 후보경선에서 보여준 모습은 너무나 실망이 컸다. 제기된 의혹도 제대로 매듭짓지 못했고, 당원명부 유출 의혹도 그랬다. 민주당이 정말 이래도 되나 라는 생각이 들었고, 이대로는 안된다, 잘못된 것을 바로잡아야 한다는 생각에서 다른 후보를 도운 것"이라고 말했다.

이 전 의원은 "선거가 끝난 후 민주당 주변분들에게 이해를 해 달라며 제 뜻을 전하고 탈당계를 제출했다"면서 "그런데도 오늘 제 이름을 실명으로 공개하며 윤리심판 징계절차를 밟겠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언론에 배포한 것은 이해하기 힘들고, 매우 유감"이라고 피력했다.

그는 또 "선거가 끝난 후 제가 다른 후보를 도운 것을 갖고 마치 그것이 결정적 선거 패인인 것처럼 말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면서 "선거에서 왜 패배했는지를 냉철하게 분석하지 못하고 책임을 전가하는데 급급한 것 같이 보여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 전 의원은 이어 "2010년 지방선거 때 민주당 내 적지 않은 사람들이 제주도지사 후보공천 심사에 반발하며 민주당 후보를 지원하지 않고 무소속 후보를 지지했던 일이 있었다"면서 "그 때 그랬던 사람들에게는 왜 '해당 행위'의 책임을 묻지 않았던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그는 "후보경선이 끝난 후 민주당에 크게 실망하여 다른 후보를 도운 것은 인정하나, 탈당한 사람을 공개적 심판대에 올려 놓는 것은 선거패배의 책임을 전가하기 위한 목적 외에 달릴 설명할 길이 없다"면서 "저는 이제 탈당한 사람이므로, 제 이름을 더 이상 거론하는 일이 없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ㅋ 2018-06-26 08:59:48
페이스북에서 가장 앞서서 이 사람들 성토하던 오xx이라는 분, 지난 2010년 도지사 선거에서 민주당 고희범 후보가 있는데도 무소속 우근민 후보 지지하던 분이죠 ㅋㅋ

그때 민주당 소속 모 도의원들은 성명까지 내가면서 고희범 지지할 수 없다고...강xx은 중앙당 인사가 제주도 왔을때 자기당 도지사 후보 만나지도 못하게 했다던데

이사람들은 아직도 잘 살고 있네요?? 이 사람들이 먼저 퇴출되어야지

아 이번에 민주당 후보로 나온 문모씨도 2010년 무소속 우근민 지지하던 분이죠?ㅋㅋ

그때는 괜찮고 지금은 안된다는...내가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

화난당원 2018-06-26 08:23:03
몇년 전 문"모씨 강:모씨도 당 후보가 아닌 다른 도지사 후보
선거운동 했다고 하는데 그땐 무사 징계하지 않고 지금은 징계하겠다고 하는지?
일관성 없이 편파적으로 내가 하면 로맨스 남의하면 불륜/
정신 촐립써/패거리 정치 그만하고
민주당부터 적패청산 구태정치 끼리끼리 패거리 정치 부끄럽지 않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