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방훈 예비후보 "4차산업 혁명에 대비 벤처기업 육성"
상태바
김방훈 예비후보 "4차산업 혁명에 대비 벤처기업 육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방훈-본문.jpg
▲ 김방훈 예비후보 ⓒ헤드라인제주
김방훈 자유한국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는 18일 4차산업 혁명에 대비한 벤처기업 육성과 인재 발굴과 육성에 힘쓰겠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중소기업 육성 정책을 42호 공약으로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는 "4차 산업혁명으로 산업구조와 소득 분배 등의 변화가 예상된다"면서 "중소기업 성장을 위한 방향 전환의 계기가 돼야 한다면서, 성공 가능성이 높은 벤처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여 청년들에게 창업 기회를 확대해야 한다"고 피력한 후, "따라서 제주도의 특성을 살린 SOHO사업의 체격적인 지원책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를 위해 제주지역 특성에 맞는 적합한 사업 유형을 발굴해 중장기적인 지원 계획을 수립함은 물론, 도내 중소기업체의 임원을 대상으로 4차 산업 관련 경영전략과 비즈니스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프로그램을 개설하고 정기적으로 수강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예비후보는 "카카오등 제주 소재 ICT기업과 연계하여 동반 성장사업 발굴 및 비즈니스 모델 재설계를 통해 4차 산업 기반의 제조업 활성화를 위한 디자인, 컨설팅, 엔지니어링, 연구개발 서비스 등 전,후방 지식 서비스업을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