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예비후보 지하상가 상인 간담회..."영업권 안정성 보장"
상태바
원희룡 예비후보 지하상가 상인 간담회..."영업권 안정성 보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kaoTalk_20180430_16492077.jpg
▲ 원희룡 예비후보가 30일 제주시 지하상가 상인들과 간담회를 갖고있다. ⓒ헤드라인제주
6.13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하는 무소속 원희룡 예비후보는 30일 제주시 중앙지하상가 상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상인들이 자랑스럽게 영업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원 예비후보는 제주중앙지하상점가진흥사업협동조합(이사장 고정호)과의 간담회에서 "지하상가 시설공사와 관련 조례 제정 과정에서 충분히 돌아다니며 살펴보지 못한 점에 대해 죄송하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부분들을 세심히 챙겨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지하상가 관련 조례가 제정되면서 영업권이 불안해지고 이에 따라 금융권 대출 제한 등의 2차 문제까지 발생해 상인들께서 힘들어 하는 부분을 잘 알고 있다"면서 "영업권의 경우 전국 수준으로 기간 등을 끌어올려 금융권 대출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제주도민들도 이해할 수 있는 범위에서 상인들이 자유롭게 영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또 "지하상가의 가장 큰 어려움 중 하나가 바로 주차문제인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공원이나 학교 운동장 지하 활용 방법이나 민간 차원의 주차타워 건립 지원 등 다양하고 면밀한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원 예비후보는 지하상가 방문에 앞서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 이승택)를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원 후보는 "도시재생은 도시역사를 새로 쓰는 엄청난 작업이기에 수많은 인내와 고뇌가 필요한 일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직원들이 제주의 새 역사를 쓰는데 몰입할 수 있도록 센터의 재단법인화와 도시재생 담당관제 도입, 제주형 도시재생사업 추진 등을 종합적으로 심도 있게 검토해 정책공약으로 만들어 내겠다"고 약속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