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전야제...DJ이상순 등 공연
상태바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전야제...DJ이상순 등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제주올레걷기축제_전야.jpg
오는 21일 개막하는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를 하루 앞두고 축제의 흥을 돋우는 전야제가 열린다.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전야제'가 20일 오후 6시 제주 원도심에 위치한 간세라운지(제주시 관덕로8길 7-9)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야제는 제주올레 걷기축제 참가자들이 축제 시작 전 설렘을 나누고 에너지를 북돋기 위한 자리를 가지며 제주 원도심을 경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본 공연들이 장필순, 서정학, 남기다 밴드 등 제주 가을 억새 빛처럼 따뜻한 공연이라면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전야제'는 제주 시내에서 펼쳐지는 만큼 보다 역동적인 프로그램으로 채워진다.

오후 6시 시작되는 1부는 피아니스트 노지연의 맑은 음색과 엘렉톤 연주자 최인숙의 화려한 음색이 함께 만들어 내는 피아졸라의 '리베라 탱고'를 시작으로 하차투리안의 '칼의 춤' 등을 리듬감 있게 연주하고 소프라노 이채영 씨가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등을 부르며 전야제의 시작을 알린다.

6시35분 시작되는 2부에서는 뮤지컬 배우 김유진이 '넬라판타지아' 등 대중에게 익숙한 뮤지컬 음악을 펼쳐 분위기를 더욱 무르익게 만든다. 오후 7시 마지막 3부는 하이네켄 DJ 경쟁부분 일본 본선 세계 2위 수상자인 디제이 제리엠(DJ Jerry M)과 제주도에서 생활을 하며 음악 활동을 펼치는 디제이 이상순(DJ Lee Sangsoon)이 흥겨운 디제잉 파티로 전야제의 마무리를 장식한다. 디제이 제리엠은 10월 18일부터 10월 31일까지 이곳에서 총 10회에 걸쳐 DJ 스쿨 또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2016 제주올레 걷기축제 전야제'는 제주올레길 주민행복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제주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제주올레가 주관한다.

이날 제주올레 걷기축제에 참가한 국내 올레꾼 뿐 아니라, 일본 규슈와 나가노, 몽골 등에서 온 올레꾼과 지자체 관계자들도 참석해 전 세계 도보여행자의 잔치인 '제주올레 걷기축제'를 맞이할 설레임을 함께 나눌 예정이다.

축제 참가자뿐 아니라 지역 주민과 일반 여행객 등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참가비는 무료로, 별도의 예약없이 정해진 시간에 대중교통을 이용해 간세라운지로 오면 된다.

문의=간세라운지(070-8682-8651).<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