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을 전달하는 러브하우스' 1호점 탄생
상태바
'희망을 전달하는 러브하우스' 1호점 탄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JCI(회장 김철용)가 서귀포시내 소외계층 가정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희망을 전달하는 러브하우스'의 첫번째 사업이 완료됐다.

서귀포JCI는 지난 3일부터 4일까지 이틀에 걸쳐 서귀포시 송산동에 위치한 조모 씨(86, 여)의 집을 대상으로 사업비 400만원을 투입해 도배와 장판교체, 지붕수리 등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집수리와 도배작업은 서귀포JCI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서귀포JCI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러브하우스 사업이 1회에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