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영훈 의원, "국토부에 제2공항 검토위 투명한 재개 요청"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1.11 18:03:00     

20190111_171841844.jpg
▲ 11일 김경배씨의 단식농성장을 방문한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국회의원과 박원철.고용호.송창권 도의원. ⓒ헤드라인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주민 김경배씨가 제주 제2공항 건설에 반대하며 24일째 제주도청 앞에서 단식농성중인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의원(제주도당 위원장)이 11일 김씨를 찾아 "제주 제2공항 (사전타당성 용역 재검증)검토위원회가 투명하게 재개될 수 있도록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 의원은 이날 오후 4시 제주도청 맞은편 텐트를 방문해 김경배씨와 면담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제주도의회 박원철 의원과 고용호 의원, 송창권 의원 등이 동행했다.

김씨는 "검토위가 일방적으로 해체된 것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의 조치를 기대했다"면서 "대통령은 절차적 타당성 확보하고 진행하겠다고 밝혔는데, 검토위가 파행된 것이 억울하다"고 하소연했다.

그는 "절차적 타당성이 훼손됐다. 재작년처럼 장난으로 끝날까 두렵다"면서 "납득할 수 있는 근거, 절차적으로 타당한 근거를. 민주당에서 찾아줬으면 좋겠다"고 호소했다.

오 의원은 "최근에 더불어민주당 입장으로 검토위 2개월 연장의 필요성을 요구했다"면서 "검토위 연장은 대통령 약속한 절차적 타당성을 확보하는 차원에서도 우선 필요한 조치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국토부와 계속 협의하고 있지만, 장관께 서면 보고는 이뤄졌다"면서 "대면보고는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지만, (장관의)출장이 끝나는 대로 결정을 할 수 있는 여건이 성립되지 않겠냐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씨는 "검토위 재개를 얘기하는데, 검토위 재개는 의미없다"면서 "(국토부가)신뢰를 깼다. 공정성과 거리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고 비판했다.

이어 "제2의 기구, 기관에서 진상조사를 해야 한다"면서 "반대측과 협의하에 되는 것으로 해야 한다. 국토부의 검토위 재개는 허용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오 의원은 "지금 정부차원의 입장을 보면, 고시가 이뤄지지 않은 부분이기 때문에 제2공항 계획이 확정된 것은 아니다. 더 높은 단위의 논의는 적절치 않다"면서 "검토위 현안조정회의는 가능하다. 고시가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국토부에서 정책을 마련해 가는 과정으로, 검토위는 재 운영하는 것이 적절하가도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국토부가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는지 문제는 당 차원에서 긴밀하게 점검하고 확인하는 작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씨는 "상급기관에서 검토한다고 한들 원점으로 돌아가나"라면서 서귀포시 강정마을 해군기지 건설과정을 거론했다.

이어 "지금 검토위 진행중에 오름 등 (사전타당성 용역의)부실들이 들어났다"면서 "자료 공개를 요구해도 공개하지 않고 있다. 자료를 전부 필요로한 자료들을 반대위 측에 넘겨달라고 하라"고 요구했다.

그는 "재개를 할지 말지는 자료를 보고 판단하겠다"면서 "(검토위가 파행된)지금 상황은 인정 못하겠다"고 말했다.

오 의원은 "그 문제는 도민들의 단체(제2공항 성산읍반대위, 범도민행동)로 구성됐기 때문에 도민 단체와 협의하겠다"면서 "논란이 됐던 부분에 대해서는 충분하게 공개적인 토론회 등을 통해서 반대위의 이야기를 하도록 하고, 국토부 입장을 듣고 투명한 방향으로 (검토위가)재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씨는 "자료 공개를 하시고, (반대측)검토위 위원들이 스스로 결정하도록 해 달라"면서 "검토위 재개와는 별개로 (국토부의 일방적인 제2공항 추진은)중단하겠다고 선언해야 한다. 원지사는 물론 국토부도 이행해야 한다"고 요청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3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일출봉 2019-01-12 07:09:06    
자유한국당 의원들 제2공항 예정지 부근에 땅투자 많이 핸갑써.아무 논평 없수까?
110.***.***.31
profile photo
ㅉㅉㅉㅉ 2019-01-11 23:12:12    
이런 국회의원이 제일 싫더라. 같이 다니는 도의원들도~
제2공항 소신이 뭔지 너무 가식적
175.***.***.208
profile photo
마라도 2019-01-11 20:58:11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이, 이제야 나타나서, 기본계획용역 22일 세종시 보고회 발표도 이미 한 상황인데...
나 오영훈이 국토부장관 만나 "이것 저것 다시 하라"라고 지시할 수 있다는 것처럼 무책임한 발언 하는 것 보고, 저 분 한테 내가 One Vote 행사한 거, 후회와 실망스럽기 짝이 없네... 오의원 말대로 되나 안되나 지켜 보리다....그 결과에 따라 다음 선거에서는 심각한 후유증이 뒤 따르리라는 것도 명심하시고.... 앞으로 소인배 국회의원이 되지 마시고 ....대인이 되시길.
220.***.***.165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