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교육박물관, 향토교육자료집 '국역 정기록' 발간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9.17 13:34:00     

제주교육박물관(관장 김희운)은 향토교육자료집 '국역 정기록'을 발간한다고 17일 밝혔다.

정기록은 조선시대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장으로 활동한 고경명과 그의 아들 고종후, 고인후 두 사람이 남긴 기록으로 세 부자가 순절한 후 1599년 고경명의 여섯 째 아들인 고용후에 의해 발간됐다.

정기록은 고경명 세 부자가 임진왜란 시기에 전라도, 제주도 등 각 도에 보낸 격서와 통문 등을 담고 있어 긴박한 전황과 그들의 활약상을 확인할 수 있는 중요한 자료이다.

부록으로는 '고경명 선생 연보'를 국역해 실었다. 국역은 한학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영길 선생이 맡았다.

박물관 관계자는 "향토교육자료집 '국역 정기록'을 제주도내 각급학교, 전국 주요 도서관 등에 배부해 교육 및 연구 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제주 관련 고서 국역 사업을 통해 제주 향토역사문화 발전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국역 정기록'을 비롯한 제주교육박물관이 발간한 도서는 사이버제주교육박물관(cyber.jjemuseum.go.kr)에서 전자책 형태로 열람이 가능하다. <헤드라인제주>

정기록.jpg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