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등하굣실 안전협의체 운영...현장점검 '속속'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8.13 12:04:00     

a1354339-5340-445e-88d4-3c80dc3387d0.jpg
제주특별자치도 도민안전실(실장 양기철)은 어린이의 안전한 통학로 확보를 위해 교육청과 민간단체, 학부모, 경찰 등과 함께 작년 10월부터 등하굣길 안전협의체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10개 초등학교를 현장점검해 안전표지판·펜스 정비, 볼라드 설치, 불법 광고물·통학 방해 지장물 철거 등 16건을 조치했다.

바로 추진이 어려운 예래초 통학로 설치, 인화초 보행로 볼라드 설치, 구엄초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새서귀초 일방통행로 지정 등 24건은 현재 개선작업이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달에는 교육청과 협의해 도남초등학교를 현장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양기철 제주특별자치도 도민안전실장은 "앞으로도 어린이들 통학로에 대한 안전위험 요소를 사전에 점검·시정하고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 교육청등 유관기관, 민간단체, 학부모 등과 협업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