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JTP, 국내 크라우드펀딩 1위 와디즈와 혁신아이템 발굴 '맞손'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7.11 11:45:00     

IMG_5269.jpg
제주테크노파크(제주TP, 원장 허영호)는 제주특별자치도의 지원을 받아 우리나라 크라우드펀딩 1위 업체인 와디즈(Wadiz, 대표 신혜성)와 제주도내 혁신 창업 아이템의 사업화와 시장진출 지원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협약을 통해 와디즈(주)와 제주TP는 서로의 인적, 물적 보유역량과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을 활용해 제주기업들이 보유한 창업 아이템을 함께 발굴하고 성공적인 시장진출에 이르기까지 창업기업 성장 전반에 대해 포괄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앞으로 제주TP는 제주의 우수 아이템의 발굴과 지원, 제주창업기업의 모집 및 사업화지원, 입주공간 지원과 그밖에 제주지역 창업기업의 혁신성장 등 관련정책과 추진사업을 와디즈와 연계해 협력하게 된다.

와디즈(주)는 우수 창업아이템 발굴과 와디즈 플랫폼을 연계한 온로드(On-Load) 지원과 연계 프로그램 및 홍보교육 지원, 발굴한 창업기업의 투자유치 지원 등 창업 아이템의 발굴과 성장 및 후속투자 등에 대해 효율적인 지원을 뒷받침한다.

특히, 올해 제주도가 신규사업으로 지원하고 있는 '혁신창업 아이템 사업화지원 사업'을 통한 도내 우수 창업아이템과 사업화 모델 발굴, 시장진입을 위한 홍보, 전문가 멘토링, 교육 및 펀딩 등과 관련해 전략적 차원에서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허영호 원장은 "스타트업은 대기업이 주도해온 경제를 대체할 수 있는 시대가 되면서 규모의 경제에서 뒤처졌던 제주가 새로운 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혁신적 중소기업들을 통해 역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맞이하고 있다"면서 "와디즈와의 협업을 통해 작지만 강한 제주 중소기업들의 성공을 이끌어내고 창업하기 좋은 환경의 조성을 위한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최동철 와디즈(주) 부사장은 "지난 2년간 ㈜다자요를 비롯해 제주의 많은 기업들이 와디즈를 통해 20억원의 펀딩에 성공한 경험이 있다"며, "제주가 결코 창업의 변방이 아니라 혁신적 스타트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하고, 이번 제주테크노파크와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전국의 창업지원기관과 협업을 확대해 창업친화적 기업환경을 확산시키는데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타트업을 돕는 스타트업 크라우드펀딩업체로도 유명한 와디즈(주)는 대한민국 최초의 지분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회사로 2012년 설립돼 4차산업 관련 기업은 물론 영화, 뮤지컬, 공연 등 문화콘텐츠 투자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 최고의 크라우드펀딩콘텐츠를 제작 유통하는 전문가그룹 와디즈스쿨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크라우드펀딩은 대중을 뜻하는 크라우드(crowd)와 자금조달을 뜻하는 펀딩(funding)을 조합한 용어로, 온라인플랫폼을 이용해서 다수의 대중으로부터 자금을 조달하는 방식이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