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다수-한라산소주 등 지하수 먹는샘물 제조업체 일제점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6.27 13:26:00     

제주특별자치도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제조업체를 비롯해 먹는 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먹는 물로 인한 여름철 도민건강 위해요인을 차단하고 먹는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엄격한 사후관리와 체계적인 품질관리로 제품의 안전성 등을 확보하고, 먹는 물의 신뢰도를 향상하기 위해 추진된다.

점검은 오는 7월 1일부터 11일까지 먹는 샘물 제조업체 2곳과 샘물 개발 허가업체 2곳 총 4개 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제주도는 등록요건 유지 및 검사장비 확보상태와 품질관리인의 적정 선임여부, 제조관리 및 표시사항의 준수실태와 작업장의 위생관리, 환경영향 조사서 이행실태 등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점검결과, 부적합 제품을 유통시키거나 관계법령을 위반한 중대한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행정 처분을 실시하고, 경미한 사항은 현지 지도해 먹는 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한편 제주도내 먹는샘물 제조업체는 삼다수를 생산하는 제주개발공사, 제주퓨어워터를 생산하는 한진그룹 계열 한국공항㈜이 있다.

또 제주 지하수를 이용해 음료 또는 주류를 생산하는 업체는 감귤쥬스를 생산하는 제주개발공사, ㈜한라산이 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