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협재.상명.하례 3개 지구 지적재조사 사업 실시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3 10:42:00     

제주특별자치도는 3개 지구 529필지 38만5000㎡에 대해 2019년도 지적재조사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지적재조사를 위해 제주도는 지난달 29일 제주시 협재.상명 2개 지구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 지구로 지정한데 이어, 지난 21일 서귀포시 하례 지구를 각각 조사대상으로 지정했다.

이번 조사는 국비 9300만원을 투입해 지적측량 실시, 경계 결정, 이의신청, 조정금 산정 등의 과정을 거친후 오는 2020년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한편 지금까지 지적재조사사업은 지난 2012년부터 토지의 이용현황과 지적공부가 상이한 22개지구 1만2530필지 1598만4000㎡를 우선 사업지구로 지정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지적 불부합 토지를 위성항법 시스템(GPS) 등 최신 측량기술을 활용 정리하는 장기 국책사업으로 2030년까지 추진된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