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48회 전국소년체전 D-4, 제주선수단 막바지 담금질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1 17:47:00     

119.jpg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가 나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체전에 출전하는 제주선수단이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막바지 훈련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전국소년체전은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비상하라 천년전북, 하나되라 대한민국’을 구호로 전라북도 일원에서 펼쳐진다. 

제주에서는 검도, 골프, 근대3종, 레슬링, 복싱 등 총 29개 종목에 학생 선수 469명 등 총 682명의 선수단이 출전한다.

선수들은 이번 체전에서 목표로 설정한 메달 25개 획득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대회에서 메달을 기대하고 있는 레슬링, 복싱, 씨름, 유도, 태권도 등 체급경기종목 출전 선수들은 도체육회관 레슬링장, 한림중, 한림공고, 한라유도클럽, 제주유스호스텔 훈련장 등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기록종목인 수영(다이빙), 볼링, 자전거, 체조 등에 나서는 선수들은 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과 펜코리아볼링장, 전주싸이클경기장, 도체육회관 체조장 등에서 막바지 담금질을 하고 있다.

럭비, 정구, 축구 등 토너먼트 단체종목 등에 출전하는 선수들은 은 NLCS, 아라초, 제주서초 등에서 실전에 대비한 맹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부평국 제주도체육회 상임부회장은 "학교와 고장의 명예를 위해 훈련에 임하고 있는 훈련 막바지 선수들의 전력 누수가 없도록 종목단체 및 지도자들과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선수단은 오는 24일 치러지는 철인3종 여중부 개인전, 핸드볼 남초부, 축구 여중부, 여초부, 야구소프트볼 남초부, 농구 남중부, 여중부 경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열전에 들어간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