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레저 콘텐츠 활용 여행상품 출시...싱가포르 관광객 제주 유치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1 15:20:00     

한라산, 제주올레 등 활용...고부가가치 여행상품 개발

제주관광공사-싱가포르.jpg
제구 경관을 위주로 한 관광에서 벗어나 레저 콘텐츠를 활용한 특수목적관광 상품이 개발돼 싱가포르 관광객 70여 명이 제주를 찾았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싱가포르 현지 동호회(Singapore Adventurous Nature-Lovers), 여행사와 함께 개발한 '한라산 등반, 제주올레 걷기' 상품과 '제주 자전거 일주' 상품이 출시돼 70여 명의 싱가포르 관광객이 지난 15일부터 제주를 여행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지난 15일부터 20일까지는 '한라산 등반, 제주올레 걷기'상품으로 제주를 방문한 25여 명의 싱가포르 관광객이 동문시장, 한라산 관음사 코스 등반, 올레 1코스와 14-1코스, 관음사 템플스테이를 체험했다.

지난 19일부터 오는 24일까지는 '제주 자전거 일주' 상품이 진행돼 45여명의 싱가포르 관광객이 제주시 탑동에서 출발하여 제주를 서쪽에서 동쪽으로 자전거 일주하며 여행할 예정이다.

또한 오는 26일 개최되는 '제주국제관광마라톤축제'에 싱가포르 여행사 상품개발 담당자가 참가하여 향후 마라톤을 활용한 제주관광 상품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상품은 고부가가치 관광객 유치를 확대하기 위한 현지 동호회, 여행사 공동 제주 특수목적상품 개발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제주관광공사는 지속적인 신규 상품 개발을 통해 고부가가치 관광객 유치 활성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단순히 유명 관광지를 돌아보는 관광이 아닌 장기간 체류하며 제주에서 레저, 체험활동을 즐기고 싶어 하는 수요가 있는 싱가포르를 대상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한 고부가가치 상품 개발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