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4차 산업혁명위원회 회의 개최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0 17:01:00     

4차산업혁명위원회회의-(2).jpg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7일 도 본청 백록홀에서'제주특별자치도 4차 산업혁명위원회'회의를 개최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 제주의 미래와 실천방안에 대한 토론했다고 전했다.

이날 한영수 제주도 미래전략과장의 '제주도 4차 산업혁명 대응 기본계획(안)' 보고와,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전정환 센터장과 최도인 메타 기획컨설팅 본부장의 '4차 산업혁명시대 제주의 미래와 실천방안' 주제 발표 및 위원들간의 토론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먼 미래의 얘기가 아니라 이미 우리 생활속에 자리잡고 있으며, 우리가 숙명적으로 받아들여야 할 도전이자 기회"라며 "현재의 변화에 적응하고 미래에 대비하는 자세로 도민에게 와닿는 도민중심의 계획수립과 실천과제를 발굴하고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동위원장인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대표는 "작년 '제주 4차 산업혁명위원회'가 구성돼 운영되면서 도내외 위원을 막론하고 모두가 자신들의 갖고 있는 경험과 능력을 제주의 미래를 위해 기여하겠다는 의지가 강하다"면서 "오늘 발표된'제주 4차 산업혁명 기본계획(안)'에 대해서도 앞으로 관심을 갖고 조언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토론에서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정책발굴의 중요성과 수요자에게 폭넓은 공공데이터의 개방과 공유 그리고 코딩교육 등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특화된 교육의 필요성, 단순 노동인력보다 신산업발전에 파급효과가 훨씬 큰 ICT 분야 등의 고급 해외인재의 유입전략 등 제주의 미래를 위한 다양한 의견제시와 함께 토론이 진행됐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