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출신 고문삼씨, 초대 '한국농업인단체연합' 상임대표 선출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0 16:00:00     

0521-제주-출신-고문삼-한국4.jpg
제주 출신 고문삼 한국4-H본부회장이 전국의 15개 농업인단체로 구성된 '한국농업인단체연합'의 초대 상임대표에 선출됐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송승운)은 서울 강동구 명일동 한국4-H회관에서 중앙 15개 농업인단체로 구성된 '한국농업인단체연합' 창립총회에서 고문삼 회장을 만장일치로 초대 한국농업인단체연합 상임대표로 선출했다고 20일 전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조직활동의 바탕이 될 규약을 제정한 데 이어 6월 5일 오후 2시 출범식을 갖고 한국농업인단체연합의 역할을 밝힐 예정이다.

고 상임대표는 1973년부터 4-H활동을 시작으로 단위4-H회원 및 임원활동 21년, 제주도와 서귀포시4-H본부 활동 27년의 과정을 거치면서 서귀포시4-H연합회장, 한국농업경영인도연합회장, 한국농촌지도자서귀포시연합회장, 서귀포시4-H본부회장, 도농업인단체협의회장, 국제감귤박람회조직위원회 부위원장 등을 역임고, 지난해부터 임기 2년인 한국4-H본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기쁨과 영광보다는 무거운 책임감이 앞선다"며 "여러 농업인단체 간 화합과 소통을 기본으로 위기에 처한 대한민국 농업과 농촌의 문제해결을 위해 정부에 정책 건의와 대안 제시를 하고 살아 움직이는 조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국농업인단체연합 부회장에는 김지식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장과 김인련 한국생활개선중앙연합회장이 감사에는 조우현 한국민속식물생산자협회장과 황광보 고려인삼연합회장이 선출됐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