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관광공사, 북미 화교 여행객 유치 팸투어 진행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0 14:15:00     

156.jpg
제주관광시장 다변화의 주요 시장인 북미에 거주하는 중국 화교계 여행객 유치 확대를 위한 상품개발 및 이미지 홍보가 추진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는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한국관광공사 토론토지사와 공동으로 토론토와 밴쿠버 등 캐나다 주요도시 여행업계와 미디어를 초청해 제주의 체험 콘텐츠를 소개하는 팸투어를 진행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팸투어는 에어캐나다 한국노선 취항 25주년을 기념해 마련됐으며, 캐나다 주요도시에서 여행사 8곳과 소셜미디어(SN) 인플루언서를 포함한 미디어 관계자 3명 등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팸투어는 캐나다의 주요 소비층으로 부각되고 있는 화교 유치 확대를 위해 화교계 여행사와 미디어를 중심으로 추진되고 있다.

팸투어 참가자들은 제주에 머무는 동안 제주허브를 활용한 차 만들기 체험을 비롯해 술 만들기 체험, 올레코스, 전통시장 등 체험 중심의 프로그램을 소화하며, 체험 내용을 구미주권 관광객이 선호하는 콘텐츠로 이뤄진 상품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미국과 함께 꾸준하게 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캐나다 대상 마케팅 강화를 통해 지속적인 제주관광시장 다변화를 꾀하는 한편, 고부가가치 관광객 유치 확대를 통한 지역소득 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