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객 반려견 둔기로 때린 애견센터 주인 벌금 700만원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17 11:15:00     

주인이 장기간 찾아가지 않은 반려견을 둔기로 내리쳐 죽이려 한 애견센터 운영자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이장욱 판사는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모씨(53)에 대해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씨는 지난해 4월 12일 오후 슈나우져 개 두 마리를 암매장하기 위해 제주시의 한 야산으로 개들을 끌고와 이중 한 마리의 머리 부위를 둔기로 수회 때려 두개골 골절의 부상을 입히는 학대행위를 한 혐의로 기소됐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