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항공 "'보잉 737-맥스' 도입, 안전성 확보된 후 진행"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3.14 16:24:00     

에티오피아항공 소속 '737-맥스 여객기' 추락사고 이후 국내 항공사들이 이 기종의 운항중단 방침을 결정한 가운데, 제주항공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보잉사가 제작한 737MAX8 기종 도입은 안전성에 대한 국제적 공감대가 확립된 이후에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주항공은 "최근 안팎의 우려가 커지고 있는 해당 항공기 이슈와 관련, 아직 문제의 원인이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도입의 전제는 '안전성에 관한 국제적 공감대'가 확립돼야 한다는 것이 제주항공의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또 "제주항공이 정한 최고 경영 목표는 '안전운항 체계 고도화'"라며 "따라서 항공기 도입 계획도 이 같은 원칙에 따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해 11월 보잉사가 제작한 737MAX8 50대 구매 계획을 발표한 바 있고, 해당 항공기를 리스 형태로 도입하는 것을 검토해 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