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헬스케어타운 JDC 부지 내 요양병원 건립하라"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3.14 15:50:00     

이경용 의원, 서귀포의료원 부설 요양병원 설립 촉구

이경용-의원.jpg
▲ 이경용 의원. ⓒ헤드라인제주
14일 오후 2시 열린 제370회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이경용 의원(무소속)은 '5분 발언'을 통해 제주헬스케어타운 JDC 부지 내에 서귀포의료원 부설 요양병원을 건립할 것을 촉구했다.

이 의원은 "2021년 개원을 목표로 신축예정에 있는 서귀포의료원 부설 요양병원을 의료원 주차장 부지가 아닌, 헬스케어타운 내 JDC 부지에 설치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헬스케어타운 부지 중 절반 이상이 숙박시설로 구성되어 있고, 의료시설은 24.7%로 계획돼 있으나 녹지국제병원 부지를 제외하고는 착공되지 않았다"면서 "녹지국제병원이 허가취소되는 경우에는 헬스케어단지 내 의료시설이 없어져 단지조성 자체에 대한 불신을 초래할 우려가 불보듯 뻔하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그러면서 "서귀포 주민들의 염원인 요양병원을 설립해 명분도 살리고, 전국에서 제일경치 좋고 시설이 잘된 요양병원으로 환자와 가족들이 이용하면서 관광도 할 수 있도록 해주시길 건의한다"고 밝혔다.

그는 "휴양 이미지와 요양 이미지를 접목한 실버타운이나 노인전문병원 설치는 헬스케어타운 취지에 부합하므로 이에 대해 적극적으로 검토해 달라"고 거듭 요청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