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교통문화지수 평가 전국 1위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2.11 18:06:00     

제주도가 전국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진행한 2018년 교통문화지수 평가에서 종합 1위를 기록했다. 전국 꼴찌를 기록한 지난 2015년 이후 3년만이다.

교통문화지수는 운전행태, 보행행태 및 교통안전 항목에 대해 현장조사, 설문 및 문헌조사 방식을 통해 전국 229개 기초지자체 주민의 교통문화수준을 지수화한 것으로 한국교통안전공단이 매년 조사결과를 공표한다.

제주도는 2015년 전국 17개 시.도 중 17위, 2016년 15위, 그리고 2017년 평가에서 전국 3위를 차지한 이후 2018년 평가에서는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평가지표들을 살펴보면, 횡단보도 정지선 준수율, 신호 준수율  등 운전행태, 보행행태, 교통안전 분야의 지표 대부분이 전국 평균보다 높게 나왔다.  

특히, 지자체의 교통안전 노력을 평가하는 '교통안전 실태'는 13점 만점에 10.08점으로 조사됐다. 이는 교통안전 전문성 및 예산 확보, 교통안전 정책 이행 정도 등을 기준으로 한다.

다만, 방향지시등 점등률 및 안전띠 착용률 등 일부 지표의 경우 전년대비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제주본부 관계자는 "이는 제주도민의 교통문화의식이 높아진 결과로 지자체, 경찰, 유관기관 및 시민단체 등이 민관협업을 통해 안전한 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한 결과를 보여주는 것이라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방향지시등 점등률 및 안전띠 착용률 등 전년대비 대폭 감소된 지표들은 교통안전에 중요한 요인으로, 선진 교통안전 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지자체, 경찰 및 시민단체 등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