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어르신들의 삶이 담긴 그림책 육지 나들이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2.08 12:16:00     

제주 어르신그림책학교 1기 작품, 1월21~22일 경기도 소재 노기사진관서 전시

첨부2.jpg
▲ '제주 삼춘들 그림책' 표지 ⓒ헤드라인제주

제주 어르신들의 삶이 담긴 그림책이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노기사진관에서 오는 22일까지 전시된다.

이번 육지 나들이에 나선 작품은 '제주 어르신 그림책 학교' 제1기 작품들로, 총 8권의 그림책 원화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전시는 지난달 21일부터 진행되고 있다. 

설문대어린이도서관은 지난 2016년 제주문화예술재단의 지역특성화문화예술교육지원 사업으로 선정된 '제주 어르신 그림책 학교'를 통해 어르신 그림책 작가를 배출하고 있다.

강영미 설문대어린이도서관 관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제주 어르신들의 어렸을 때 친구 이야기, 해녀 이야기, 가족 이야기, 놀이 이야기 등 당신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뭍에 사는 사람들과 그림책, 원화 전시를 통해 사진관을 찾는 이들에게 가슴 따뜻한 이야기를 전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오는 21일엔 정순경(87)어르신 그림책 작가가 '내 나이 열여덟'이라는 책을 직접 낭독할 예정이다. 점차 사라져가는 제주어를 어르신의 목소리로 직접 들을 수 있는 귀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제주문화예술재단 고경대 이사장은 "제주어르신그림책학교를 통해 어르신들이 예술적 감성을 발견하고 잠재되어 있던 상상력과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