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경찰, 설 명절 종합치안대책 추진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1.22 12:55:00     

제주지방경찰청은 설 명절 기간 112신고와 교통사고 증가 등 치안수요 증가에 대비해 연휴 마지막 날인 2월 6일까지 설 명절 종합치안대책을 추진한다.

이번 종합치안대책에서는 제주자치경찰단과 협업해 범죄취약장소 및 전통시장, 다중이용장소에 대한 순찰활동을 나눠서 시행한다.

국가 지역경찰은 보안시설이 취약한 소규모 금융시설, 금은방, 편의점 등 대상으로 범죄취약요인을 점검하고 취약장소로 판단 될 경우 '순찰대상 중점관리점포'로 지정해 순찰노선에 편입한 후 집중순찰을 전개한다.

자치 지역경찰은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장소 위주로 순찰활동을 강화한다.

또한, 가정폭력 재발 우려가정에 대해서는 모니터링을 강화해 사건이 발생하면 관련 기관이 협업해 사건 수사와 더불어 피해자 임시조치 대응책을 적극 시행한다.

이와 함께 범죄취약시간대에는 형사인력을 증원 투입해 침입절도, 다중이용장소 소매치기, 응급실 폭력 등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고, 외국인 밀집지역에 대한 순찰활동을 강화한다.

공.항만 및 전통시장, 대형마트 주변 등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장소에는 국가.자치교통경찰관을 배치해 교통사고예방 등 안전 확보에 집중할 계획이다.

김형근 제주지방청 생활안전계장은 "평온한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특별치안활동 전개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연휴기간 집을 비울 때는 문 단속을 철저히 하는 등 범죄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