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태석 의장, 연말 행사장 '시(詩)'로 전하는 축사 눈길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2.26 23:11:00     

181226-보도자료사진2(김태석의장).jpg
▲ 김태석 의장. ⓒ헤드라인제주
김태석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이 연말을 맞아 다양하게 열리는 행사장에서 축사를 '시(詩)'로 대신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 스스로 봄길이 되어 끝없이 걸어 가는 사람이 있다."(약천사 불교 올레길 개장식에서)

김 의장의 '시'로 전하는 축사는 제10대 의원 시절인 2016년부터 이어오고 있다.

그는 "행사장에서 천편일률적이고 틀에 박힌 축사를 낭독하게 되면 참석자들이 주의 깊게 듣지 않고 식상해하는데, 현장 분위기에 맞는 시를 찾아 낭송하고 멘트를 덧붙였더니 반향이 있어 계속하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