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경총 "영리병원 허가 제주도 결정 존중"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2.10 16:20:00     

원희룡 제주도정이 국내 영리병원 1호로 추진되는 중국자본의 녹지국제병원에 대해 공론조사의 '불허' 권고에도 불구하고 '허가'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제주경영자총협회는 "제주도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제주경총은 "제주도가 지난 5일 외국인 전용 국제병원을 허가한 것은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일자리 만들기와 행정의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해 필요한 결정"이라며 "녹지국제병원 개원이 암담한 상태에 놓여 있는 일자리 만들기 전선에 활로를 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나라 의료산업의 잠재력을 제대로 발휘할 수 없도록 하는 수많은 규제 장벽을 허무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한다"면서 "또한 외국인 환자를 유치해서 일자리를 만들어보자는 이른바‘새로운 수요’를 확보하는 하는 사업인 만큼 그 의미가 크다"고 평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3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제주시민 2018-12-18 17:59:25    
돈에 환장했냐?
건강을 돈에 판 얼굴들이나 보자.
220.***.***.25
profile photo
제주도민 2018-12-11 11:47:30    
아픈 사람들이 돈으로 보이셨나봐요?
등처먹을 준비 완료
59.***.***.11
profile photo
또라이 2018-12-10 17:10:15    
지랄!
또라이총!
갱총!
갱총이 뭐하는데고?
121.***.***.77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