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2018년 마지막 추경예산 '5조 3434억' 편성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2.06 10:29:00     

제주특별자치도의 올해 마지막 추경예산은 5조 3000억원대 규모로 편성됐다.

제주자치도는 6일 올해 1회 추경 5조 3395억 원보다 39억원(0.07%) 증가한 5조 3434억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제주도의회 제출했다고 밝혔다.

일반회계는 58억원 즈가한 4조3996억원 규모, 특별회계는 19억원 감소한 9438억원이다.

제주도는 이번 제2회 추경예산은 올해 마지막 정리추경 성격으로, 지방세 및 세외수입 등 자체 세입재원 증감조정, 국고보조금 등 중앙지원사업 추가 내시분이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월.불용액 최소화를 위해 불용예산액은 삭감하고, 이월예산은 심사를 강화해 불가피한 경우에 한해 이월 조치해 건전재정 운영에 중점을 뒀다고 덧붙였다.

그럼에도 명시이월액은 441억원에 3090억원 규모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말 이월액 686건에 5028억원과 비교하면 줄어든 규모이나, 여전히 높게 나타나면서 도의회 심의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이번 추경예산은 오는 제367회 제주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의된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