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경실련 "형평성 상실 중문중 제2체육관 건립 철회하라"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0.22 17:17:00     

제주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제주경실련)은 22일 성명을 내고 "형평성을 상실한 중문중학교 제2 체육관건립은 불공정한 선심 행정으로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제주경실련은 "제주도는 안전진단 결과 b등급으로 사용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는 중문중학교 체육관이 있음에도 제2 체육관 건립을 인근 주민들이 문제제기에도 불구하고 막무가내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중문중 제2체육관 건립에 문제를 제기하는 인근 주민들을 자신들의 이익만 고려한 이기적인 행태로 매도하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혀 없는 상태에서 체육관을 건립한다면 여러 가지 불편하고 피해가 있어도 감수 하겠지만, 멀쩡하게 이용하고 있는 체육관이 있음에도 추진하는 것은 누구든 수긍하고 이해할 수 없다"면서 "중문지역에는 서귀포시국민체육센터, 중문초등학교체육관, 중문고등학교 체육관, 중문중학교 체육관 등 이미 4개의 체육관시설이 있어서 주민들이 생활체육활동에는 어느 지역보다도 혜택을 많이 보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절실하게 체육관시설이 필요한 초등학교가 많은 현실에서 제2체육관까지 건립하는 것은 많은 제주도민들에게 행정 불신을 야기할 수 있다"면서 "다른 중학교에서 자신의 지역에도 제2체육관을 건립해 줄 것을 요청하는 경우에 어떻게 감당할 것인가"라고 물었다.

또 "제주도의 예산이 적절하게 사용되고 있는지를 감시 견제하는 제주도의회가 이런 상식이하의 사업이 추진되고 있음에도 방치하고 있는 것은 직무유기"라며 "지금이라도 실태를 정확하게 파악해서 제주도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역할을 하라"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