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文대통령에 강정주민 사면복권 건의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0.11 20:21:00     

4.3 완전한 해결, 블록체인 허브도시 지정도 건의

제주특별자치도는 11일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관함식(觀艦式)' 해상사열에 참석하기 위해 제주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법처리된 강정주민에 대한 사면복권을 건의했다 총회에서 주민이 직접 발굴한 공동체 회복사업에 대한 국가차원의 적극적 지원을 요청했다.

이 사업은 정부 지역발전계획에 반영해 추진될 예정으로, 국비 5787억원 중 내년 예산에서는 137억원의 요청액 중 104억원만 반영된 상태다.

제주자치도는 이어 국가공권력에 의해 피해를 입은 4․3 피해자와 유족의 아픔을 치유하고 진실과 명예를 회복할 수 있도록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사업지원을 건의했다.

이를 위해 배.보상 명문화 및 불법 군법회의 재판기록 및 수형기록 무효화, 4.3트라우마 치유센터 건립 등을 담고 있는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이 조속히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지원해 달라고 했다.

또 4.3 유족의 실질적 복지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현재 도비로 지급되고 있는 생존희생자 및 유족 생활보조비를 국가 지원으로 전환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함께 △평화대공원 조성 △탄소없는섬 제주 조성 △제주 블록체인 허브도시 조성 등도 건의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