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연근해 참조기 어장 형성...'황금빛 물결'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9.14 12:14:00     

noname01.jpg
최근 제주도 근해에서 소흑산도 해역까지 참조기 어장이 넓게 형성되면서 유자망어선의 조업이 활기를 띄고 있다.

14일 제주시에 따르면 지난달 10일 참조기 금어기가 끝난 후 11일부터 이달 11일까지 참조기 위판실적이 크게 증가했다.

이 기간 제주시 지역의 총 위판량은 1226톤으로 108억7800만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과 비교해 위판량은 68%, 위판액은 5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상자당(13kg) 위판단가는 130마리 기준 24만∼26만원, 160마리 기준 12만∼13만원으로 지난해보다 4∼14%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는 추석명절이 다가오면서 제수용·선물용 수산물 소비 증가로 위판단가는 오름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