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자활기업 영농조합법인 제주다, 저소득층이 운영하는 '착한한끼' 식당 오픈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8.22 15:40:00     

착한.jpg
자활기업 영농조합법인 제주다(강석수 이사장)는 22일 제주시 외도동에 건강한 제주식단을 제공하는 '착한한끼'식당을 오픈했다.

'착한한'끼 식당에서 근로하는 모든 인력은 취약계층인 저소득층으로 고용되어 운영된다.

이에따라 식당오픈에 그치지않고 꾸준한 영업활동을 통해 보다 많은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할수 있도록 노력을 할 예정이며, 수익금의 일부는 지역사회에 환원하는데 쓰인다.

한편, 영농조합법인 제주다는 사회적협동조합 제주이어도지역자활센터의 자활기업이면서 사회적기업으로 제주야생초를 차로 제조하는 제조업과 6차산업을 유통하는 착한제주마트를 운영하고 있다. 소외계층을 위한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며 이익을 지역경제에 환원하는 사회적 경제모델을 추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