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날씨] 올 여름 가장 더운 날...제주도 낮 최고 '37.4도'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7.19 18:14:00     

폭염특보 속 숨 막히는 찜통더위가 9일째 이어지는 가운데, 오늘(19일) 제주도의 낮 최고기온이 37도를 웃돌았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 낮 최고기온은 제주시 구좌읍 김녕 37.4도를 기록했다.

이틀 만에 다시 37도를 넘어서며 올 여름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보였다.

이날 제주도 전역에서 33도 이상의 불볕더위가 이어졌다.

기상청은 당분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강한 일사가 더해짐에 따라 무더운 날씨가 당분간 계속 이어지겠다고 예보했다.

밤에는 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도는 열대야가 나타나겠다고 전했다.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폭염이 계속되면서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질환이 크게 우려되는 가운데, 기온이 크게 오르는 오후 시간대에는 야외 체육활동이나 실외작업을 중단해줄 것을 권고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