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석문 예비후보 "교육정책 공론화위원회 운영…숙의 민주주의로 해결"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5.16 16:22:00     

이석문-본문1.jpg
▲ 이석문 예비후보 ⓒ헤드라인제주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는 16일 중점 5대 공약인 '제주교육 공론화 위원회 운영'에 대해 "공론화 위원회 운영을 통해 제주교육이 숙의 민주주의를 앞장서서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공론화(公論化)'는 특정 정책을 수립하기 전에 시민과 이해관계자,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민주적으로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이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 2017년 신고리 5‧6호기 건설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를 운영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는 "교육 정책을 둘러싼 이해관계와 전문분야 등이 갈수록 복잡‧다양하게 얽히고 있다. 그에 대한 민원 역시 다양한 경로로 표출되고 있다"면서 "도민과 전문가, 교육가족들의 집단 지성을 모으면서 교육의 미래를 안정적으로 대비하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이 예비후보는 "공론화를 통해 교육 정책과 행정에 대한 신뢰‧효율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교육 자치와 참여‧숙의 민주주의를 한 단계 진전시키는 의미 있는 결실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