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대림 예비후보, 한국다도협회 제주지부 간담회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3.11 10:34:00     

1.jpg
6.13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예비후보는 10일 한국다도협회 제주지구 지구장 및 회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인성교육 일환으로 이뤄지고 있는 교육비에 대한 행정 지원 규모 확대를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예비후보는 "'다도'는 사람과 사람의 소통과 관계를 좋게 하는 면이 있고, 특히 우리 아이들의 인성교육에 미치는 긍정적인 면이 크다"면서 "하지만 지난 정부와 원희룡 도정 이후 도민대상 문화교육에 대한 예산지원 규모가 줄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민간보조금 방식으로 추진되는 교육비는 행정의 민간보조금 집행과 결산보고에 문제가 없다면 적정한 규모의 사업제안에 대해 보조금을 확대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 현재 행정지원은 직접 보조금이거나 인성교육에 참여해 강사비로 지원을 하고 있는데 '다도'를 통한 사회교육 강사로의 참여를 유도하는 방안도 고려하겠다"고 말했다.

문 예비후보는 "최근 인성교육과 진로교육, 자유학기제 도입 등 학교 밖 교육이 늘어나고 있는 만큼 교육청과 협의를 통해 '다도' 프로그램을 고정화 시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