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지검 윤웅걸 검사장 4․3평화공원 참배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2.13 17:13:00     

1.jpg
제주지방검찰청 윤웅걸 검사장 및 소속 검사들이 13일 오후 제주4.3평화공원을 찾아 위령제단을 참배했다.

참배에는 윤 지검장을 비롯해 최경규 차장검사와 부장검사 등이 동행했으며, 양조훈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과 양윤경 4‧3유족회장도 함께 했다.

윤 검사장 일행은 위령제단 참배를 마치고, 양조훈 이사장 안내로 위패봉안실과 기념관 상설전시실을 둘러보고 70주년을 맞는 4‧3의 의미를 되새기고, 영령들의 안식을 기원했다.

참배를 마친 윤 검사장은 방명록에 “아픔의 역사가 치유의 역사가 되기를 바란다”는 서명을 남기고, “제주의 아픈 과거를 통하여 제주의 현실을 바르게 인식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고, 4‧3영령의 안식과 유족의 한이 풀리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